• 최종업데이트시간 : 2024.04.15 AM11:53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실시간 뉴스
    홈 > 뉴스 > 실시간 뉴스
    편집국 l 제473호 l 2024년 01월 01일 l 조회수:67
    마약 글자 들어간 간판 교체시 정부가 지원
    식품의약품안전처 소관 11개 법률 개정안 국회 본회의 통과

    앞으로 ‘마약 김밥’, ‘마약 통닭’과 같이 마약이라는 글자가 들어간 간판을 교체할 때 지방자치단체로부터 비용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같은 내용이 포함된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관한 법률’과 ‘약사법’ 등 식약처 소관 11개 법률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이르면 올해 안에 시행될 예정이라고 최근 밝혔다.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관한 법률 개정안에는 ‘마약’ 관련 용어를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사용하지 않도록 권고하고, 이미 사용하고 있는 관련 표시·광고의 변경을 원할 경우 지자체마다 운영하는 식품진흥기금의 지원을 받아 간판을 교체할 수 있게 하는 내용이 담겼다. 
    식약처는 작년 6월부터 간판에 마약이라는 명칭을 표기하고 있는 음식점 등에 직접 방문해 업소명 등 간판을 변경하도록 적극 계도하고 있다. 최근 국내에서 10~30대의 마약사범이 증가하는 가운데 일상생활에서 마약이라는 표현을 자주 접한 청소년들이 마약에 대한 경계심을 낮추고 친숙하게 여길 우려가 있다는 전문가들의 의견에 따라서다. 
    [ⓒ SP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교통 수단 및 시설 광고와 …
  • 양진텔레콤, 버스에 실시간…
  • 옥외광고 업계, ‘죽음의 …
  • 옥외광고 업종도 중대재해…
  • 16억원 들여 설치한 광주 …
  • 전국 최초 지하철 외부 ‘…
  • ‘빛공해 그만!’…옥외조…
  • 2022년 옥외광고대행업 9.3…
  • 명칭 바꾼 (사)한국오오에…
  • 광주 백운광장 미디어월 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