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업데이트시간 : 2023.01.16 PM5:10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해외소식
    홈 > 뉴스 > 해외소식
    신현택 l 제460호 l 2022년 12월 01일 l 조회수:174
    AI가 중소규모 광고주들의 옥외광고 캠페인을 최적화시킨다

    AI 기반의 위치정보 빅데이터는 맞춤형 옥외광고 집행에 안성마춤

    이 글은 미국의 옥외광고매체사 니켈리틱스(https://www.nickelytics.com/)의 주다 롱그리어(Judah Longgrear) 대표가 최근 업계지에 기고한 글을 정리한 것이다.

    21세기 초반 향후에는 로봇이 인력을 대체할지 모른다는 우려가 팽배한 적이 있었다. 확실한 결론은 아직 내려지지 않았지만 로보틱스(robotics)에 대한 개념이 정립되지 않았던 당시에는 핫이슈였다. 국제표준협회가 로봇에 대하여 ‘자동으로 조절되고 재프로그램화가 가능한 기계장치’라는 정의를 내렸지만 사람들은 안심할 수가 없었다. 정의에 따르면 ATM(자동출금기)은 로봇이며 은행원들은 궁극적으로 직업을 잃을 수 있다는 공포가 떠돌았다.

    그러나 인공지능(AI, artificial intelligence) 개념이 확산되면서 사람들은 로봇이 가용 데이터를 파악하고 그에 의거하여 결정을 내리는데 영향을 미치는 능력을 지닌, 분석력이 뛰어난 인공적 산물이라는 사실을 이해하기에 이르렀다. 오늘날 마케터들은 은행이 ATM을 활용하는 것보다 훨씬 광범위한 수준으로 분석 능력을 발휘하고 조절할 수 있게 되었다.

    구글이나 메타와 같은 거대 온라인 광고매체 그룹들은 개인들도 쉽사리 AI 마케팅에 접근할 수 있도록 만들고 있다. 이로 인하여 2028년이 되면 AI 마케팅 산업의 규모는 1,000억 달러에 도달할 전망이다. 이를 근거로 일부 광고 전문가들은 전통적인 옥외광고는 더 이상 효율적이기 어렵다고 본다. 그러나 사실은 다르다. 모든 일상생활처럼 AI는 전통적인 옥외광고도 변모시키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오프라인 기반의 중소규모 사업자들에게도 효과적인 마케팅 수단을 제공할 수 있다. 과연 이것이 어떻게 가능할까.

    ▲ AI 기반의 위치 정보 활용
    광고는 원래 소비자들의 위치에 민감하다. 엉뚱한 위치의 빌보드에 광고를 게재하는 것은 낭비다. 광고주에게는 고객이 어디에 있는지 파악하는 게 중요한 과제다. 실제로 인터넷상에서 수집되고 보관되는 데이터의 80% 이상은 위치에 기반을 둔 것들이다. 광고주들은 소비자들이 한 곳에서 다른 곳으로 이동할 때마다 그 정보를 적극적으로 수집한다. 최근 옥외광고 전문 광고대행사들은 대량의 위치 기반 데이터를 가공하여 중소규모 광고주들이 소구대상에게 자신들의 광고 메시지를 전달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AI를 활용하기 시작했다.

    예컨대 와이오밍주에는 현재 코스트코 매장이 없다. 코스트코가 이곳에 새 매장을 개장하려 할 때는 지역 주민이나 자주 방문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옥외광고를 집행할 수 있다. 옥외광고는 그러한 모멘텀을 만들어 내기에 최적화된 광고매체다. 이미 많은 중소기업들이 위치정보를 바탕으로 옥외광고를 집행해 오고 있다. 첨단 디지털 마케팅 서비스들과 비교해 보더라도 이들 광고주는 적재적소에서의 옥외광고 집행을 통해 고객 확보면에서 83%, 참여율과 반응률 면에서 83%의 증가를 경험했다고 알려져 있다. 사려깊은 광고주들이라면 절대 놓쳐서는 안될 기회인 셈이다.

    ▲ 이동경로를 타깃으로 한 이동식 광고매체
    수집된 위치 기반 데이터의 대부분은 실시간으로 업데이트된다. 또한 데이터의 내용이 바뀌면서 광고대행사들은 소구대상의 통상적인 이동경로를 보다 잘 이해하기 위하여 AI를 기반으로 한 이동 패턴 분석기법을 사용한다. 이는 중소 광고주들에게는 막대한 사업기회를 제공한다. 마케터들은 잠재고객들의 이동 패턴을 분석, 그들에게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하여 브랜드가 표출된 차량이나 모바일 빌보드 등의 이동식 광고매체를 활용할 수 있다.

    ▲ 프로그램화된 광고 기획 및 집행
    광고주가 자신들의 광고예산 및 소구대상에 대한 충분한 제어를 확보하는 것은 디지털 마케팅의 매력적인 요소다. 전통적 옥외광고는 그러한 수준의 탄력적 서비스를 제공하기에는 역부족이다. 하지만 빅데이터를 통하여 탄탄한 기술적 토대를 확보한 옥외광고 매체사들은 광고주로 하여금 소구대상을 특정할 수 있게 해주며 자동적으로 광고 캠페인을 맞춤형으로 진행하게끔 해 준다.

    결론적으로 사업을 성공하려면 가용자원을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게 필수다. 미국중소기업협회는 매출액 500만 달러 이하의 중소기업들을 대상으로 매출액의 7~8%를 마케팅에 지출하라고 권장한다. 과거에는 이 정도를 마케팅에 지출하는 중소기업이 많지 않았다. 그러나 오늘날 AI의 확산은 중소규모 광고주들이 새로운 지역에 진출하고 새로운 고객을 확보할 목적으로 옥외광고에 비용을 지출하는 것을 보다 편리하고 보다 합목적적이 될 수 있도록 도록 도와준다.



    [ⓒ SP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옥외광고업계 강력 반발에 …
  • KTX용산역 기둥광고, 디지…
  • 살아있는 듯 움직이는 LED…
  • 옥외광고물 조명 밤 11시부…
  • 서울 ‘따릉이’ 광고 연거…
  • 서울시가 뽑은 올해의 좋은…
  • 한국전광방송협회, 톰 고다…
  • 옥외광고 기업이 도시에서 …
  • 3년만에 재현된 서울옥외광…
  • 옥외광고 Creative-이어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