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업데이트시간 : 2020.03.10 PM2:22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기타/비즈니스
    홈 > 뉴스 > 기타/비즈니스
    편집국 l 제268호 l 2013년 05월 13일 l 조회수:434
    중소기업뉴스
    정부, ‘중소·중견기업 수출역량 강화’ 총력 지원
    수출촉진 정책, ‘대기업→中企 전환’ 적극 추진
    2017년까지 수출中企 10만개·강소기업 3천개 육성

    앞으로 수출촉진 정책을 대기업 위주에서 중소·중견기업 위주로 전환하기 위해 선별된 수출 중소·중견기업에 ‘맞춤형 패키지 지원’이 이뤄진다.
    정부는 지난 4월 9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제130차 대외경제장관회의를 열어 중소기업청을 비롯해 관계부처가 마련한 ‘중소기업 해외진출 역량강화 방안’을 심의했다.
    정부는 중소기업 해외진출 활성화를 위한 5대 과제로 ▲ 중소기업 글로벌 경쟁력 강화 ▲ 해외진출 방식의 다양화 ▲ 수출 중소기업에 체계성있는 금융지원 ▲ 대외 환경변화 대응능력 제고 ▲ 수출지원 인프라 확충 등을 내세웠다.
    정부는 2017년까지 수출 중소기업 10만개, 수출 1천만 달러 이상 글로벌 강소기업 3천개를 육성할 계획이다.
    우선 수출 초보 중소기업→수출 유망 중소기업→글로벌 강소기업의 성장 사다리를 구축하기 위해 ‘글로벌 역량진단 시스템’을 도입하고 지역별 수출지원센터로 하여금 역량·단계별 지원을 하기로 했다.
    ‘글로벌 역량진단’이란 수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의 해외진출 능력을 전문가·현장 평가를 비롯해 다각도로 진단하는 것을 말한다.
    같은 역량진단으로 선별한 수출 중소기업들에는 해외진출을 위한 전략 수립, 맞춤형 지원, 사후관리 등 일괄 지원을 한다.
    성장 가능성이 높은 수출 중견기업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조기 육성하기 위해 ‘글로벌 하이웨이 프로그램’을 도입하고 올해 추가경정예산에서 10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이 프로그램은 딜로이트·삼정KPMG 등 글로벌 민간 컨설팅사를 활용해 글로벌 역량진단·해외진출 전략을 수립하고, 연구개발(R&D)·특허·금융·마케팅 등 맞춤형 지원을 하는 것이다.
    정부는 이를 위해 올 하반기에 지역별 원스톱 서비스를 통합 관리하기 위한 ‘중앙수출지원센터’를 설치하고, 산하 11개 지역별 수출지원센터에 인력을 보강하는 등 수출지원 인프라를 확충하기로 했다.
    또 해외 주요거점별 ‘중기제품 전용매장’ 설치를 확대하는 한편 해외정부·국제기구 조달시장에 진출하고 대외경제협력기금(EDCF)을 적극 활용키로 했다.
    기획재정부·산업통상자원부·중소기업청 협업으로 금융기관별 중소기업 지원실태를 점검하고 자유무역협정(FTA)과 환율변동 대응역량 강화를 위한 컨설팅·교육을 확대해나가기로 했다.

    [ⓒ SP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2020년 옥외광고 제작·유…
  • 실감나는 영상 ‘플로팅 홀…
  • 2020 옥외광고업계 도전과 …
  • 강남구, 관광 활성화 위한 …
  • 쓸곳 없어진 옥외광고기금 …
  • 2020년 옥외 광고비가 신문…
  • “전광 광고판 해킹사고 남…
  • 옥외광고협회 26대 회장에 …
  • 정부와 재벌이 하나되어 국…
  • 코로나 바이러스에 초비상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