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업데이트시간 : 2021.11.10 PM6:40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전체기사
    홈 > 뉴스 > 전체기사
    신한중 l 제444호 l 2021년 08월 01일 l 조회수:1025
    한국엡손, 친환경 디지털 텍스타일 프린터 체험공간 개설

    지방 고객 편의 위해 대구 달서구에 마련… ‘SC-F10040’ 등 2종 전시

    한국엡손이 디지털 텍스타일 솔루션 전문기업 DTST와 손을 잡고 텍스타일 대형 전사 프린터 ‘SC-F10040’과 디지털 텍스타일 프린터 ‘ML-8000’의 체험공간을 대구 달서구에서 열었다. 최근 텍스타일 프린터 시장이 디지털화되면서 출력 품질과 경제성을 갖춘 완성형 제품 수요가 늘고 있는 상황이다. 엡손은 지방에 위치한 텍스타일 프린터 기업이 서울을 방문하지 않아도 제품을 확인할 수 있도록 공간을 마련하고 방문 고객들을 대상으로 엡손 텍스타일 프린터의 출력 품질을 입증하겠다는 계획이다. 이 체험공간에 전시된 제품은 엡손 디지털 텍스타일 프린터 신제품 ‘SC-F10040’과 ‘ML-8000’이다.

    SC-F10040은 소프트 사이니지, 패션, 스포츠웨어, 인테리어 패브릭 등 여러 프린팅 작업을 지원하는 텍스타일 대형 전사 프린터다. 안정적인 출력 품질을 위해 프린터 헤드에 RGB 카메라를 장착해 인쇄 패턴을 자동으로 읽어내고 이미지 품질을 조절한다. 기존의 수동 조절 방식으로 인한 인쇄 품질 등락이 없어 동일한 품질을 구현할 수 있다.

    ML-8000은 다품종 소량 주문에 빠르게 대응하도록 새로 개발된 프린트헤드를 8개 탑재했으며 기존 프린트헤드 대비 1.4배 커진 잉크 방울 크기로 정확도 높게 도트를 배치했다. 전후가공이 간소화된 안료 잉크와 섬유 인쇄 공정에서 물과 에너지 소비량을 줄인 다이렉트 패브릭(Direct Fabric) 방식을 사용해 아날로그 방식 대비 공정이 짧고 에너지 효율이 뛰어나 친환경적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또 ‘핫 스왑’ 기능이 통합돼 중단없는 연속 인쇄가 가능하다. 인쇄 도중에 잉크 카트리지 하나가 완전히 소모된 경우 다른 카트리지로 자동 전환해 끊김 없이 작업할 수 있다.

    엡손 관계자는 “ML-8000과 SC-F10004은 훌륭한 인쇄 품질, 빠른 작업 속도, 에너지 효율성으로 업계 관계자의 이목을 사로잡는 대표적인 모델이 됐다”며 “디지털 텍스타일 프린터에 대한 수요가 빠르게 늘어나고 있음에도 지역적인 문제로 인해 제품을 살펴보기 어려웠던 고객들을 위해 이번 체험공간을 마련한 만큼 고객들의 호응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한중 기자[ⓒ SP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제5차 기금조성용 옥외광고…
  • 신규 광고용 전광판 커브드…
  • 탄소 중립의 시대… 친환경…
  • 서울시 미래형 버스정류장 …
  • 미디어탱크, 경기도 전체권…
  • “서울 지하철 역이름 팝니…
  • 뉴미디어 현장탐방-명동 나…
  • “비교할 수 없는 압도적 …
  • 부산국제광고제 수상작 619…
  • 업종별 옥외광고 Creativ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