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업데이트시간 : 2021.04.07 PM2:04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전체기사
    홈 > 뉴스 > 전체기사
    신한중 l 제436호 l 2020년 12월 01일 l 조회수:574
    마스크 쓴 버스와 건물… 코로나19 극복 위한 이색 광고 ‘눈길’

    장훈종 선문대 시각디자인과 교수…천안·아산서 ‘대형 마스크’ 캠페인 진행
    트렌드를 이끌어 가는 강렬한 옥외광고의 ‘힘’ 증명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인해 전국민이 긴장하고 있는 요즘이다. 모두가 한마음으로 위기를 극복해야 하는 지금 무엇보다 중요한 개인의 방역활동은 마스크 착용이다. 이런 마스크 착용의 중요성을 색다른 방법으로 알린 옥외광고 캠페인이 등장해 화제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긴장감이 높았던 지난 10월. 충남 아산시에서는 마스크를 쓴 이색 시내버스가 등장했다. 버스 앞에 걸린 마스크 모양 현수막에는 ‘최고의 백신은 마스크입니다’라는 캠페인 문구가 적혔다. 이어 천안시의 청사도 초대형 마스크를 쓴 모습으로 변모했다. TV와 라디오에서 줄기차게 나오는 마스크 착용 독려 메시지보다 단 하나의 이미지로 사람들에게 강한 메시지를 전달했다. 실제로 이 광고들의 재미있는 모습을 여러 사람들이 SNS로 퍼나르며 온라인상에서 이슈가 되기도 했다.

    이 캠페인은 장훈종 선문대학교 시각디자인과 교수와 학생들이 진행한 작품이다. 장교수에 따르면 천안과 아산 두 지자체에 캠퍼스를 두고 있는 선문대의 일원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차원에서 해당 지자체들에 먼저 아이디어를 제안해 만들어낸 성과다. 학생들과의 수업시간에 만들어낸 이 디자인 일체는 재능기부 차원에서 천안시와 아산시에 기부했다. 최근 마스크 착용을 요청하는 버스 기사에게 승객이 욕설을 퍼붓는 일이 뉴스에 나기도 하고 지하철역에서는 마스크를 쓰지 않았다는 이유로 승객들간의 몸싸움이 나는 등 마스크 착용이 비상한 관심사가 되고 있다. 이번 광고는 마스크 착용의 중요성을 알리면서도 딱딱한 메시지가 아닌 재미와 위트로 접근했다는 점에서 아주 흥미롭다.

    장훈종 교수는 “공공을 위한 광고 디자인은 시대적 상황과 사회적 환경에 따라 시각적인 변화를 통해 사람들의 공감을 얻는 게 중요하다”면서 “마스크 착용 유무가 가장 직접적으로 와닿게 되는 장소인 버스를 이용한 캠페인이 지금은 가장 주요한 커뮤니케이션이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해당 마스크 광고는 천안과 아산의 시내버스와 마을버스, 관용차량, 버스 및 지하철의 카드단말기, 시청사 건물 등 다양한 공간에 적용돼 10월 4일부터 한달간 운영됐다.

    신한중 기자[ⓒ SP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MINI INTERVIEW - 장훈종 선문대 시각디자인과 교수


    Q. 캠페인을 진행하게 된 계기는.
    ▲위기상황에서 시민들의 경각심을 높이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지자체에 지역 협력 프로모션을 제안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디자인 프로젝트를 관련 기관과 산학협력으로 진행함으로써 사회적 해법을 제시하는 동시에 참여한 학생 디자이너들에게도 자부심을 줄 수 있는 사례가 되기를 바랐다.

    Q. 캠페인 아이디어는 어떻게 만들어졌나.
    ▲백신이 보급되지 않는 지금 최고의 백신은 마스크다라는 컨셉으로 모든 시민이 가장 가까이 있는 백신(마스크)을 통해 모두를 지킬 수 있다는 점에서 기획을 시작했다. 학생들과의 수업에서 나온 아이디어를 발전시켰는데 일반적인 광고의 형식에서 벗어나 시민들이 흥미와 재미를 통해 쉽게 공감할 수 있는 형태의 광고를 만들고자 노력했다.

    Q. 다양한 미디어 중 버스를 주요 매체로 선택하게 된 이유는.
    ▲버스는 시민들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교통수단으로 노출도가 강력하다. 특히 최근 마스크 착용문제로 버스기사와 승객들이 어려움을 겪는 사례들이 나타나고 있어 메시지가 필요한 최접점이라는 점도 고려했는데 주효한 것같다.

    Q. 커뮤니케이션 수단으로서 앞으로 옥외광고가 나아가야 할 방향은 무엇이라고 보나.
    ▲광고와 디자인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점은 시대적, 환경적 특성을 고려한 크리에이티브가 만들어져야 한다는 것이다. 이 전제가 있어야만 그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공감대를 이끌어 낼 수 있다. 이런 점에서 옥외광고는 시민과의 접점에 위치한다는 점에서 다른 매체에 비해 시대적, 지역적 특징을 반영하기가 좋다. 이러한 옥외광고의 특징을 더욱 잘 살리기 위해서는 기술과 소재의 개발도 중요하다. 기발한 아이디어가 광고의 중요 요소로 여겨지지만 실제로는 매체와 소재를 적절히 선택했을 때 아이디어가 더욱 파괴력을 얻게 될 때가 많다.




     
     
     
     
     
     
  • 옥외광고 업계에 ‘광고물 …
  • 옥외광고미디어협회, 옥외…
  • 서울 5·7·8호선 역구내·…
  • 대한민국 최대 로펌 김앤장…
  • 2019년 한국 옥외매체 총광…
  • 택시 표시등 전광류광고 시…
  • 옥외광고 업계, 이번엔 ‘…
  • ‘신축년을 향해 쏴라…’ …
  • <해설> 옥외광고물 …
  • 경기도옥외광고협회, 협회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