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업데이트시간 : 2018.12.13 PM7:24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소자재/유통
    홈 > 뉴스 > 소자재/유통
    신한중 l 제391호 l 2018년 06월 25일 l 조회수:201
    매장 출입문을 간판으로 바꾸는 이색 아이디어!

    문 손잡이·손끼임 방지장치를 매장 사인으로 탈바꿈
    고객 눈높이 광고로 홍보효과도 탁월

    소비자들이 매장을 볼 때 간판 이상으로 먼저 눈이 미치는 곳은 바로 출입문이다. 때문에 보통의 매장들은 출입문에 포스터나 시트 등을 부착해 매장이나 상품, 메뉴를 홍보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것들은 출입문의 외관을 지저분하게 만드는 경우도 많다. 이에 일부업체들은 이런 출입문의 불용 공간을 효과적인 광고판으로 사용할 수 있는 제품들을 출시해 틈새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웜코리아는 매장의 여닫이식 현관 틈새에 부착하는 틈새차단 제품을 사인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발한 사인바를 전개하고 있다. 출입문의 경첩부 틈새에 부착하는 틈새차단제품은 흔히 문풍지라고 불리는 접착식 스폰지가 가장 많이 활용된다. 이런 형태의 제품은 부착이 쉽고 효과도 좋지만, 미관상 안좋은 경우가 많다. 웜코리아가 개발한 사인바는출입문의 틈새를 효과적으로 차단해 손끼임 및 미세먼지 유입을 방지한다. 문풍지처럼 냉난방 효과가 있는 것도 장점이다. 특히 조명광고나 소형 전광판의 부착이 가능해 기능성 뿐 아니라 매장의 광고물로도 사용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차단봉의 전면에 반구형으로 부착되기 때문에 측면에서의 가시성도 확보되기 때문에 보행자들의 눈높이에서 효과적인 홍보가 이뤄진다는 게 웜코리아측의 설명이다.

    웜코리아 관계자는 “사인바는 각 출입문의 규격에 맞춰 정교하게 제작되기 때문에 기능적으로는 물론, 매장의 디자이 연출에도 유용하다”며 “출입문의 불용공간을 효과적으로 사용해 효가적인 홍보가 이뤄지는 것도 포사인만의 장점”이라고 강조했다.


    출입문의 손잡이를 광고물로 사용할 수 있는 제품도 등장했다. 바로 에이스코리아가 판매하는 ‘하나로 손잡이간판’이다. 손잡이 간판은 다양한 형태로 개발된 강화도어용 손잡이에 고객이 원하는 상호나 로고 등을 삽입할 수 있도록 개발된 제품이다. 소비자의 눈이 바로 미치는 손잡이를 간판으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매장의 상호를 바로 각인 시킬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손잡이 간판은 내구성이 높고 고온에도 팽창하지 않는 알루미늄 소재와 ABS 사출소재로 젲가된다. 여기에 UV인쇄를 한후 미러코팅을 더해서 소비자들의 손이 계속 닿더라도 이미지가 지워지지 않는 내구성을 구현했다 또한 미러코팅으로 표면이 매끈해 외관이 뛰어나고 햋빛으로 인한 황변도 나타나지 않는다. 에이스코리아 김택진 대표는 “기존 다양한 손잡이 제작 경허에 간판 업계의 조언을 참고해 제 독자적인 기술 노하우를 갖게 됐다”며 “고객 기호에 따른 맞춤형 주문을 통해 제작되기 때문에 저비용 고효율의 광고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자신했다.

    신한중 기자[ⓒ SP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애매모호한 기금조성용 야…
  • OOH광고학회와 옥외광고센…
  • 광고자유구역 3번째 광고매…
  • “광고도 문화예술… 스트…
  • 비츠로그룹, 옥외광고 블랙…
  • 재벌그룹 독과점 사업으로 …
  • 합법과 불법 사이… 광고대…
  • 4차 기금조성용 야립광고 …
  • 정부광고 대행권 언론재단 …
  • 업계 NEWS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