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업데이트시간 : 2017.06.15 PM3:36
    전체기사
    정책/행정/제도
    옥외매체/대행
    광고일반
    디지털프린팅(실사출력)
    간판/제작
    디자인
    뉴미디어/디지털사이니지
    소자재/유통
    조명/LED
    아크릴/조각
    기획/특집
    협회/단체/학계
    인터뷰/인물/동정
    문화/오락/생활
    해외소식
    기타/비즈니스
    실시간 뉴스
     
      뵒吏꽭봽由고똿(떎궗異쒕젰)
    홈 > 뉴스 > 뵒吏꽭봽由고똿(떎궗異쒕젰)
    이석민 l 제360호 l 2017년 03월 13일 l
    프리뷰인대구 2017 , 실사장비업계 디지털 텍스타일 가능성 엿보았다

    디지아이, 코스테크, 롤랜드 등 주요 업체들 대리점 통해 참가
    장비업계, ‘텍스타일 디지털 프린팅 시장 활짝 열릴 것’ 전망

    프리뷰인대구 2017(대구국제섬유박람회)이 지난 3월 8일부터 10일까지 대구광역시 엑스코 전시장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엔 코스테크, 디지아이, 롤랜드, 엡손, 디젠 등 실사출력장비 유명 브랜드들의 대리점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코스테크 장비는 대구․경북지역 대리점인 프로테크를 통해 이번 전시회에 참여했다. 프로테크는 ‘VJ-1948WX', ‘VJ-1638T' 등을 선보였다.
    ‘VJ-1948WX'는 지난해 개최된 코사인전시회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고성능의 실사장비로 시간당 최고 속도가 200㎡에 이른다. 이 제품은 1,900폭, 넓어진 듀얼 히터가 기본 탑재되어 있어 출력물의 건조시간을 줄여주고, 4개의 DX7 헤드가 스태거로 탑재돼 있는 고속 장비임에도 컴팩트한 사이즈로 공간을 절약할 수 있다.
    프로테크 관계자는 “생산성과 안정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장비로서 단납기 발주에도 적극 대응할 수 있으며 근로 환경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는 장비”라고 평가했다.
    디지아이 제품은 대리점인 유니노바를 통해 전시회에 참가했는데 전시부스는 DTST를 활용했다. DTST가 유니노바와 딜러 관계이기 때문이다. 디지아이는 ‘FT-3204X’, ‘FT-1908’ 모델을 관람객들에게 선보였다. 특히 ‘FT-3204X'는 전사, 다이렉트 겸용 3.2m 하이브리드 텍스타일 프린터다. 홈텍스타일, 소프트사인, 전사지 등의 다양한 미디어에 인쇄가 가능하다.
    디지아이 관계자는 ‘FT-3204X'에 대해 “1.6m 전사지 2롤을 동시에 출력할 수 있어 생산성이 대폭 향상되었다”라며 “파나소닉 헤드 8개를 사용하여 고속생산에 유리하다는 것도 장점이다”라고 강조했다.
    롤랜드 장비는 한국롤랜드디지의 대리점인 DTST를 통해 전시회에 참가했다. 전시된 장비 중에선 ‘Versa UV LEF-300’가 주목받았다.
    이 장비는 최대 높이 100mm까지 출력이 가능하고, PET, ABS, 폴리 카보네이트는 물론 TPU, 가죽 등의 소재도 출력이 가능하다. 볼펜, 핸드폰 케이스, 상패, 명판, 다양한 제품 커버, 각종 판촉물 및 사인물 등도 손쉽게 출력할 수 있다. 버큠 기능이 있어 얇은 소재들을 평판에 보다 쉽게 고정 시켜 안정적인 출력을 도와준다.


    엡손은 한국엡손의 대리점 웰퍼스트를 통해 전시회에 나왔다. 엡손의 장비 중에선 ‘F9200'이 고객의 발걸음을 많이 붙들었다. 이 장비의 잉크 컬러는 CMYK, 또는 CMYK+HDK다. 잉크용량은 1.5리터×2/각색이다. 출력속도는 1패스일 경우 시간당 100㎡, 3패스일 경우 46.9㎡다. 회사측은 리필 가능한 대용량 잉크 공급 탱크가 지속적인 출력 환경을 제공하고, 생산력이 우수하다고 전했다. 플래튼 설계를 변경해 용지 구겨짐으로 인한 헤드 스트라이크를 예방한다고 덧붙였다. 전시된 장비는 소비자가격보다 대폭 할인된 1천만원에 판매하는 깜짝 세일도 실시했다.
    프리뷰인대구 전시회에 빠지지 않고 꼭 참여해온 디젠도 큰 규모의 부스를 꾸려 섬유 관계자들에게 장비의 우수성을 알렸다. 디젠은 ‘아트릭스’, ‘파피루스’ 등의 다양한 디지털 날염기를 선보였다.
    아트릭스는 최대 2,400dpi의 고해상도와 최고 130㎡/h의 고생산성 디지털 날염기로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논스톱 24시간 연속작업과 무인 작업이 가능한 신뢰성을 제공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대용량 잉크공급장치와 가변식 벨트 수세장치가 적용됐다.
    이 회사 이길헌 대표이사는 “수출 물량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내수시장 확대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현재는 제품 생산량의 97%가 수출이지만 차츰 내수 시장의 비율이 올라갈 것을 기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대구=이석민 기자[ⓒ SP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목! 이제품>디자…
  • <주목! 이제품> 레이…
  • <주목! 이제품> 웰퍼…
  • <주목! 이제품> 삼도…
  • <주목! 이제품> 이레…
  • <주목! 이제품> 존스…
  • ‘철판을 자른 것뿐인데, …
  • 스스로 움직이는 광고판이 …
  • 강산채널, “레이저픽스코…
  • 아크릴과 고급 가공기술이 …
  •